울고 들어온 너에게 - 김용택

김춘화
2023-07-26
조회수 98


따뜻한 아랫목에 앉아 엉덩이 밑으로 두 손 넣고

엉덩이를 들었다 놨다 되작거리다보면 손도 마음도 따뜻해진다.

그러면 나는 꽝꽝 언 들을 헤매다 들어온 네 얼굴을 두 손으로 감싼다.

0